'빨강구두' 반효정, 소이현=손녀 사실 알고 충격 "어떻게 이런 일이…" [TV캡처]

입력2021년 11월 26일(금) 20:03 최종수정2021년 11월 26일(금) 20:03
빨강구두 / 사진=KBS2 빨강구두
[스포츠투데이 백지연 기자] '빨강구두' 반효정이 소이현의 정체를 알고 충격에 휩싸였다.

26일 방송된 KBS2 저녁 드라마 '빨강구두'(극본 황순영·연출 박기현)에서 최숙자(반효정)는 김젬마(소이현)가 아들의 딸이라는 사실을 알았다.

이날 방송에서 비서는 최숙자의 입양아 김명준의 과거에 대해 알아왔다. 이어 "김명준 씨의 아내가 민희경(최명길) 대표더라"라고 전했고 최숙자는 충격에 휩싸였다.

이어 "과거 민희경 대표가 가출을 했고 찾아 나선 김명준 씨가 뺑소니 사고로 목숨을 잃은 것"이라고 설명했다.

최숙자는 "그럼 아이들은 어떻게 됐냐. 두고 가출을 한 거냐"고 물었고 비서는 "맞다. 두고 가출을 했고 이후 부모가 없어서 마을 사람들이 입양해서 키웠다고 하더라"라고 알렸다.

그러면서 "아들은 교통사고로 목숨을 잃었고 딸 하나 남았는데 이름이 김젬마"라고 전했다.

이를 듣고 충격에 휩싸인 최숙자는 말을 잇지 못했다.

[스포츠투데이 백지연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