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보이즈→트렌드지 그룹명 확정…2022년 1월 데뷔 카운트다운

입력2021년 11월 29일(월) 10:24 최종수정2021년 11월 29일(월) 11:00
사진=인터파크뮤직플러스 제공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인터파크뮤직플러스의 보이그룹 인터보이즈(가칭)가 그룹명을 확정했다.

29일 소속사 인터파크뮤직플러스는 공식 SNS 채널을 통해 인터보이즈의 그룹명 트렌드지(TRENDZ)와 로고를 오픈했다.

내년 1월 가요계에 첫발을 내딛게 된 트렌드지는 7인조 보이그룹으로, 리더 조한국을 비롯해 이하빛, 김동현, 이충현, 이태현, 김은일, 정예찬이 속해 있다. 일곱 멤버들은 7인 7색의 다채로운 매력부터 색다른 세계관을 예고해 정식 데뷔에 대한 관심을 높이고 있다.

소속사 관계자는 “Z세대를 이끌어갈 가요계 기대주 트렌드지는 색다른 세계관과 일곱 멤버의 다채로운 매력으로 전세계 K-POP 팬들을 만날 예정”이라고 밝혔다.

색다른 세계관과 다채로운 매력을 예고한 트렌드지는 데뷔 전인 지난 8월 인터보이즈(가칭)으로서 방탄소년단, NCT U, 스트레이키즈 등의 커버 영상으로 대중에게 눈도장을 찍었다. 한계 없는 장르 소화력부터 완벽한 칼군무와 퍼포먼스로 전 세계 팬들에게 뜨거운 관심을 받은 만큼, 트렌드지가 데뷔 후 어떤 매력을 선보일지 기대가 치솟고 있다.

특히 28일 오후 10시 공식 SNS 채널을 통해 ‘안녕!? 인터보이즈’ 라이브로 팬들과 소통한 트렌드지는 인터보이즈(가칭)라는 이름으로 활동해온 다채로운 모습에 대해 이야기를 나눴다. 또 커버영상을 촬영하면서 생긴 에피소드를 팬들과 공유하고, “내일부터는 인터보이즈가 아니다”라고 선언해 팬들의 궁금증을 자극하기도 했다.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