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SG, 투수 노경은·내야수 김재현 영입

입력2021년 12월 01일(수) 10:18 최종수정2021년 12월 01일(수) 10:18
사진=SSG 랜더스 엠블럼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프로야구 SSG 랜더스가 투수 노경은(37)과 내야수 김재현(30)을 영입했다.

SSG는 1일 "선수단 뎁스 강화 차원에서 투수 노경은과 내야수 김재현을 영입했다"고 발표했다.

노경은은 최고 구속 147Km/h의 속구와 수준급의 변화구 구사능력, 타자 상대 노하우 및 경기운영 능력 등을 보유한 베테랑 투수다. 또한 김재현은 준수한 내야 수비 및 작전수행 능력을 지닌 선수로 평가받고 있다.

노경은은 2003년 1차지명으로 두산 베어스에 입단했으며, 2012시즌 선발과 불펜을 오가며 데뷔 첫 완봉승을 포함해 12승 6패 평균자책점 2.53의 성적을 거뒀다. 이번 시즌까지 개인 통산 16시즌 367경기 57승 80패 7세이브 평균자책점 5.23을 기록하고 있다.

또한 김재현은 2014년 2차 5라운드로 삼성 라이온즈에 입단했으며, 1군 통산 249경기에서 타율0.202 51안타 24타점 37득점, 2군 통산 362경기 타율0.305 287안타 103타점 160득점을 기록한 바 있다.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더보이즈 현재→케플러 김채현·서영은 코로…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최근 코로나19 확진자가 …
기사이미지
'조규성 결승골' 한국, 레바논 원정…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한국이 레바논을 꺾고 10회 연속 월드…
기사이미지
송지아 논란에 불똥 튄 박지현…거…
[스포츠투데이 백지연 기자] 가품 착용 논란에 뭇매를 맞고 있는 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