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후의 명곡' 이찬원 유회승 팬 인증 "엔플라잉 무대 찾아볼 정도" [텔리뷰]

입력2021년 12월 05일(일) 07:57 최종수정2021년 12월 05일(일) 07:57
이찬원, 엔플라잉 유회승 / 사진=KBS2 불후의 명곡
[스포츠투데이 이소연 기자] 이찬원이 그룹 엔플라잉 유회승에게 팬심을 보였다.

4일 방송된 KBS2 '불후의 명곡-전설을 노래하다'는 전설의 DJ 이금희 편 2부로 꾸며졌다.

이날 이찬원은 '불후의 명곡' 출연진 중 엔플라잉 유회승을 보며 "심장이 콩닥 거린다. 2019년 추석특집에 출연하셔서 아버님과 함께 '엄마가 딸에게'를 불렀다. 그 영상 조회수가 530만 뷰 이상을 기록 중이다"고 말했다

이어 "그 노래를 듣고 신동엽 선배님께서 10년 가까이 '불후의 명곡' 진행하면서 울컥해서 콜멘트를 하지 못하기도 했다. 그 이후로 엔플라잉의 무대를 찾아볼 정도로 완전히 팬이 됐다"며 설렘을 표했다.

이찬원은 유회승에게 "어제도 본인이 나왔던 회차를 다시 봤다던데"라고 물었다. 유회승은 "전에 나왔던 '불후' 무대를 보면서 그때 제 열정을 상기시켰다. 오늘 부르게 된 노래는 '사랑은 늘 도망가'이다. 이문세 선배님의 노래인데 임영웅 씨 버전으로 하게 됐다"고 말했다.

이에 이찬원은 "이문세 선배님이 '욕망의 불꽃' OST로 발매하신 곡이다. 시청률 32%가 넘는 화제 드라마 '신사와 아가씨' OST로 임영웅 씨가 리메이크를 했다. '불후의 명곡' 시청층에서 굉장히 좋아하실 노래가 아닌가 싶다"고 부연했다.

[스포츠투데이 이소연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